Report Forte





[Story Of Camera #1]




Holga 135 BC




안녕하세요 h1ghroot 입니다




2007년 즈음인가 싶습니다.

대학교 동기가 사서 쓰는 피쉬아이와 스메나를 보고

이 카메라를 산 것이 저와 사진의 첫 만남이자

홀가라는 이 카메라가 저의 첫 카메라가 되었지요


이후 세월이 흘러 10여년이 훌쩍 다 되어가는 이 시점에서

이 카메라를 말 그대로 Re View 해보려고 합니다.

2015년에 말입니다.











1. Index






FUJI PHOTO FILM CO., LTD. | SP-3000






요녀석 입니다 이 사진은 추후에 리뷰할 X-700으로 찍었네요






Holga 135BC 

홀가라 부르겠습니다.

 스펙이라고 해봐야 딱히 없네요,




조그마한 눈의 플라스틱 렌즈

꽃, 사람, 산으로 표시된 거리 표시계

F8 / F11 로만 변환되는 가변조리개

1/100의 고정셔터속도




토이카메라 그 자체로 불릴만한 스펙이었지만

그당시 폴더폰으로 의미없는 못난셀카만 찍던 저에게는

큰 변화로 다가왔던 기종이었습니다.




홀가에 대해서 더 언급하자면




홀가는 대표적인 토이카메라의 베스트샐러기종입니다.

기본적으로 3X4의 정방형으로 중형필름을 쓰게 만들어진 모델이었는데

플라스틱 렌즈에 걸맞지 않는 묘한 결과물과 그에 따른 인기로 

홀가는 그 파생형이나 에디션들이 엄청나게 많은 모델입니다.


제가 가져와버린 135BC모델은

2000년대 초반 불어닥친 아날로그 열풍으로 인해

로모그래피사에서 좀 더 보급에 용이하도록 

반 135mm 포맷으로 내놓은 토이카메라 였습니다.


친구의 토이카메라 결과물을 보고

필름의 매력에 홀딱 빠진 저는

 그냥 냅다 구입할 수 밖에 없었죠

그 당시 저에겐 고액인 5만5천원으로 말입니다.


BC는 Black Corner의 줄임말로써 

홀가는 토이카메라의 단점이나 특징인

사진 주변부로 검은색의 테두리가 생기는 비네팅 현상을 

의도적으로 표현하게 만든 카메라였습니다.


* 자매품으로 그냥 135mm도 있었는데 왜 BC를 구입했는지는 의문 ..






2. First Step






FUJI PHOTO FILM CO., LTD. | SP-3000




첫컷입니다 :D



사실 처음으로 찍은 사진은 아닙니다

첫롤을 넣고 두근거리는 마음으로 셔터를 막 누른다음

현상+스캔을 했는데 칠흑같은 어둠만 나타났지요


부풀어있던 기대를 잠 재우고 조심히 

후지 수퍼리아 200을 넣고 맑은날 하교길에 틱- 하고 찍어본

사진이 바로 이 사진입니다.


그렇게 이 초록빛 잎사귀 사진과 함께 제 사진생활은 시작되고 있었습니다.











3. Enjoy






이후 좀 더 사진에 관심을 가지게 되면서 

홀가의 기능들을 마구마구 이용하게 됩니다

물론 그 결과물들은 지금보면 실소를 머금게 만들만한 것들이지만

그 때 당시는 두근거리는 마음에 시도했던 생각이 

홀가사진들을 추려보면서 새록새록 생각나네요



NORITSU KOKI | QSS-32_33




FUJI PHOTO FILM CO., LTD. | SP-3000




어두운 곳에서 감도높은 필름을 넣고 

찍어보려고 장노출도 시도해보고

물론 결과는 초점도 안맞고 심령사진이..









FUJI PHOTO FILM CO., LTD. | SP-3000




FUJI PHOTO FILM CO., LTD. | SP-3000




다중노출로 발걸음이나 바람개비 같은

움직임의 역동성도 표현해 보는 등






홀가는 저에게 사진이란 단지 갖다대고 셔터를 누르면

찍히는것이 아니라, 원하는 것을 위해 조금 더 많이 누르고

조금 더 기다려야 된다는 것을 가르쳐준 소중한 기종이었습니다.






4. Finish



홀가는 그렇게 15롤여 정도의 필름을

선물해주고 지금은 제 선반에 고이 모셔져 있습니다.

(먼지가 폭폭 쌓여있는채 말이죠..)


물론 필름 와인더부분이 고장이 나버려서

 이후로 사용하지 못한감도 있습니다만,


홀가로 시작한 토이의 재미 , 사진의 재미에 

다른기종의 카메라 구입 그러면서 알게된 

진정한 SLR의 존재에 대한 인식..등등으로 인하여

사용빈도가 줄어들어버렸지요


하지만 홀가는 저의 사진이야기에 있어서

빼놓을 수 없는 존재이자 가장 먼저 이야기 하게 되는

카메라라는건 확신합니다.


마지막으로 홀가로 찍어낸 저의 사진생활의 처음이자

풋풋한 저의 사진들을 더 보여드리며 리뷰를 마칩니다

읽어 주셔서 감사합니다. :-)








FUJI PHOTO FILM CO., LTD. | SP-3000











NORITSU KOKI | QSS-32_33






NORITSU KOKI | QSS-32_33






FUJI PHOTO FILM CO., LTD. | SP-3000






NORITSU KOKI | QSS-32_33






NORITSU KOKI | QSS-32_33






FUJI PHOTO FILM CO., LTD. | SP-3000






FUJI PHOTO FILM CO., LTD. | SP-3000






FUJI PHOTO FILM CO., LTD. | SP-3000






FUJI PHOTO FILM CO., LTD. | SP-3000





FUJI PHOTO FILM CO., LTD. | SP-3000






FUJI PHOTO FILM CO., LTD. | SP-3000






FUJI PHOTO FILM CO., LTD. | SP-3000






FUJI PHOTO FILM CO., LTD. | SP-3000






NORITSU KOKI | QSS-29_31






Camera Holga 135BC

Write & Photo h1ghroot





Next Review Wide Beauty 'Eximus'








Comment 0


SONY | ILCE-7SM2 | Manual | Center-weighted average | 1/320sec | F/4.5 | 0.00 EV | 47.0mm | ISO-2500


안녕하세요 ReFo입니다. 오늘은 차량용 스마트폰 거치대, 카멜레온 360을 들고 왔습니다. 

약 2만원으로 적당한 가격대를 형성하고 있는데요, 간결하고 깔끔한 디자인과 색상이 우선 만족스러웠습니다. 기존에 사용하고 있던 거치대가 너무 세련미(...)가 없어서 불만이던 차에 마음에 드는 구석이 있어 주문해서 받아보게 됐습니다.


SONY | ILCE-7SM2 | Manual | Center-weighted average | 1/125sec | F/4.5 | 0.00 EV | 47.0mm | ISO-800


상자를 개봉하면 이렇게 내용물이 들어있습니다. 패키징에는 어느정도 신경 쓴 모습입니다. 뒷면에는 설치방법이 적혀있고요. 


SONY | ILCE-7SM2 | Manual | Center-weighted average | 1/125sec | F/4.5 | 0.00 EV | 47.0mm | ISO-800


그냥 손으로 들어보면 이정도 크기입니다. 저 지지대는 고정된 축을 중심으로 360도로 돌아갑니다. 그래서 제품명에도 360이라는 점을 명시해놓고 있네요. 


SONY | ILCE-7SM2 | Manual | Center-weighted average | 1/125sec | F/4.5 | 0.00 EV | 47.0mm | ISO-800


제 휴대폰인 소니 Xperia Z2를 시험장착해봤습니다. 양방향에서 고무그립으로 잡아주는데 고정능력은 만족스럽습니다. 헐거워서 떨어질 것 같은 느낌은 들지 않았습니다. 왠만큼은 잡아줄 것 같은 느낌으로 고정됐습니다.



자, 그런데 뭔가 리뷰가 좀 부실하죠. 

여기엔 중대한 문제점이 있습니다.


이 제품은 제 차인 쉐보레 스파크(2014)에는 장착할 수 없었습니다 !



에어컨 날의 폭이 이 제품의 고정 바이크 보다 깁니다. 그래서 안정적인 체결자체가 불가능합니다. 제 동생의 차인 쉐보레 스파크(2015)에서도 중앙 에어컨 블레이드에는 장착이 불가능했고, 양 옆의 사이드 에어컨 송풍구에는 장착이 가능해서 그 부분에 장착한 상태입니다. 대략 3~4mm 정도 모자라는 느낌입니다. 그만큼만 더 있으면 장착할 수 있을텐데 어떻게 해도 스파크에는 장착 할 방법이 없더군요. 판매처에서도 명시해놓지 않았고 Q&A를 찾아보고 나서야 그런 정보를 볼 수 있었습니다. 그런 일이 있었음에도 특별히 명시된 점은 없고요. 



SONY | ILCE-7SM2 | Manual | Center-weighted average | 1/250sec | F/4.5 | 0.00 EV | 40.0mm | ISO-800

 

<바로 이 부분입니다. 저 부분이 미묘하게 짧아서 에어컨 날에 물릴 수가 없었습니다.>


잘 만든 제품입니다. 만듬새도 깔끔하고, 소재도 괜찮습니다. 디자인도 깔끔하고 휴대폰 고정성능도 좋고 다 좋습니다. 그런데 가장 중요한 차량 장착에서 문제가 될거라곤 생각지도 못했네요. 앞으로 개선이 이루어진다면 더할나위없이 반가운 일이겠으나, 아마도 점유율이 높은 현대-기아차 위주로 테스트하고 제품을 만든거라 거의 확신합니다. 이 제품은 차후에 다른 지인에게 양도하고 장착 후기를 따로 작성하겠습니다.


굉장히 만족스러우면서도, 굉장히 화가 나는 제품은 처음입니다.  이렇게 잘 만든 제품을 사용할 수가 없다니. 왠지 지금도 거치대가 저를 바라보며 비웃고 있는 것 같습니다.

차후에 기아 포르테쿱에 장착하고 따로 포스팅하겠습니다.



- 이 포스팅은 어떠한 체험단 프로모션이나 제품 지원을 받지 않은 직접 구매하고 작성한 리뷰입니다.


Comment 0

Internal error (unknown value 65535)

안녕하세요! ReFo입니다. 우선 급한(?)마음에 모바일로 먼저 작성합니다. 제가 주문했던 A7S2의 예약판매 제품이 도착했습니다. 아시다시피 349만원이라는 다소 높은 가격에 예약판매가 진행됐었는데요, 저는 일단 샀습니다.

Sony | D6503 | Pattern | 1/32sec | F/2.0 | 0.00 EV | 4.9mm | ISO-640

예약판매 사은품으로 함께온 한정판 스트랩과 256GB 외장SSD입니다. 외장 SSD가 정말 크기가 작아서 가지고다니기 정말 편할 듯 합니다.

Sony | D6503 | Pattern | 1/32sec | F/2.0 | 0.00 EV | 4.9mm | ISO-640

파란색 스트랩이 생각보다 색이 진하네요. 나름대로 이쁩니다.

Sony | D6503 | Pattern | 1/32sec | F/2.0 | 0.00 EV | 4.9mm | ISO-250

우선은 SEL2870을 물려놨습니다. 곧 Zeiss 55mm F1.8 렌즈를 영입할 생각입니다.

더 자세한 개봉기는 추후에 작성하겠습니다.

Comment 0